라디오코리아 US Life

사람의 심리가 보여요..
김연이 | 조회 5,247 | 01.31.2018
안녕하세요
나이가 들어가니 사람들을 만나게 되면  그 사람이 하는말이나
얼굴 표정 행동만 보아도  그 사람이 어떤 사람인지 다 보이는데
실제로 제가 생각하는게 거의  맞더라구요
그래서  이게  경험이 많은 나이가 되면 그런건지
아님 저만의 특별한 능력인지...  어떤 땐 사람 만나기도 두렵습니다.
다른 사람들도 나이가 들어가면 이런가요??
순수함을 잃어버린것같기도 하고  삭막해 보이기도하고...
저좀 위로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DISCLAIMER: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목록
답변
사람은 누구나 살아 가면서 다양한 경험을 하게 됩니다. 대부분은 그냥 무심코 지나치지만, 경험을 생각하는 분의 경우는 회원님과 같이 말과 행동을 보면 상대가 분석되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는 회원님만의 특별한 능력이라기 보다는 살면서의 경험에 대한 생각을 깊이 하신 분이라면 어렵지 않게 느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사람을 만나는 것을 두려워할 필요가 없습니다. 그리고 상대에 대한 심리를 분석할 기회가 되는 것이니 만큼 공부를 한다는 생각으로 대하면 편해지실 것입니다. 결코 순수함을 잃는 것도 아니고, 삭막해 지는 것도 아니랍니다.

다른 사람들은 자신이 경험한 인간관계에서 타인을 생각하지 않고 오로지 자신의 생각대로 살아가게 되는데, 회원님은 타인의 말과 행동을 생각해 온 경험이 누적되면서 나타나는 현상일 뿐이니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오히려 회원님의 장점이 될 수 있으니, 인간관계 및 행복에 대한 공부를 체계적으로 하시면 훨씬 좋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한국심리교육원/테라피투어 대표 김범영
테라피투어 : http://www.psychotherapytour.com
한국심리교육원 : http://cafe.daum.net/mindforum
이메일. happy4happy@daum.net
김범영|01/31/2018 10:09 pm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