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코리아 뉴스

NYT "韓의 日 백색국가 제외, 양국 곧 물러서지 않는다는 증거" 연합뉴스|입력 08.13.2019 09:52:44
한국 맞대응 '일본 백색국가 제외'

주요 외신들은 12일(현지시간) 한국이 일본을 백색국가(수출절차 우대국) 명단에서 제외하기로 한 조치를 전하며 이번 사태가 쉽게 해결되지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뉴욕타임스(NYT)는 이날 서울발 기사에서 한국의 조치는 이달 2일 일본이 한국을 상대로 비슷한 조치를 했을 때부터 예상돼 왔다면서 "이번 조치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한국과 일본 모두에 '마주 앉아 서로 잘 지내야 한다'고 촉구했음에도 불구하고 양국 모두 곧 물러서지는 않을 것이란 새로운 증거를 워싱턴에 제공한다"고 보도했다.

미국이 핵심 동맹국인 한국과 일본의 화해와 사태 해결 노력을 촉구하고 있지만 여전히 해결의 실마리는 보이지 않는다고 평가한 것이다.

NYT는 "과거에는 한국과 일본 간 외교 분쟁이 고조되지 않도록 워싱턴이 종종 막후에서 개입해왔다"며 "하지만 트럼프 대통령은 현재의 균열을 봉합하도록 나서기를 꺼린다는 비판을 분석가들로부터 받아왔다"고 지적했다.

CNN 방송도 이날 "한국이 이미 대형 정보기술(IT) 기업들의 글로벌 공급망을 교란하고 있는 이웃과의 분쟁을 고조시켰다"고 보도했다.

경제매체 비즈니스 인사이더도 이날 "수십 년에 걸친 한국과 일본의 긴장이 끓어 넘치려 하고 있다"고 전했다.

로이터는 전날 일본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하기로 한 한국의 조치를 전하며 "두 나라 간 외교·무역 분야 균열을 심화시키는 맞대응"이라고 보도했다.

위의 URL을 전체 선택하여 복사하세요.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