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코리아 뉴스

보스턴 마이너리거 코로나19 '양성' 반응…미국 야구계 3번째 연합뉴스|입력 03.25.2020 10:47:00
보스턴 스프링캠프 훈련지보스턴 레드삭스의 스프링캠프 훈련지인 펜웨이 사우스 파크.



미국 프로야구에 세 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보스턴 레드삭스는 24일(미국시간) 보스턴 글로브 등 현지 매체에 "구단 산하 마이너리그 선수 한 명이 23일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진자가 누구인지는 밝히지 않았다.

해당 선수는 15일까지 보스턴 구단의 스프링캠프 훈련지인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마이어스 펜웨이 사우스 파크에서 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보스턴 구단은 해당 시설을 폐쇄한 뒤 방역 작업을 했으며, 접촉자들에게 자가격리를 요청했다고 전했다.

해당 선수가 메이저리그 선수들과 직접 접촉했는지 여부는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보스턴 구단은 해당 선수가 스프링캠프 훈련지를 떠난 뒤 코로나19에 감염됐을 것이라고 추측했다.

미국 프로야구에선 15일과 17일에 한 명씩 양성 반응을 보인 선수가 나왔다. 모두 뉴욕 양키스 산하 마이너리거였다.

위의 URL을 전체 선택하여 복사하세요.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