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코리아 뉴스

한은, 기준금리 0.75%→1.0%로 인상...20개월 만에 0%대 끝 라디오코리아|입력 11.25.2021 03:29:32|조회 895
[앵커]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기준금리를 1%로 인상하면서 코로나 사태 이후 이어져 오던 0%대 금리를 마감했습니다.물가는 내년까지 고공행진을 이어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리포트]금융기관 간 거래의 기준이 되는 기준금리가 또 올랐습니다.코로나19 사태로 지난해 5월 사상 최저인 0.5%까지 떨어졌다가 지난 8월 0.75%로 오른 뒤 다시 석 달 만에 1%로 인상된 겁니다.이로써 지난해 3월부터 20개월간 이어졌던 0%대 금리 시대도 막을 내렸습니다.

금통위는 소비자 물가 상승과 가계부채 급증을 기준금리 인상 근거로 제시했습니다.소비자 물가지수는 지난 10월 3.2% 상승해 9년 9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고 가계부채는 1,844조 원을 넘어섰습니다.금융권에선 내년에 기준금리가 0.25% 포인트씩 두세 차례 더 오를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한국은행은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수출 호조와 소비 회복, 정부 지원금 등에 힘입어 4.0%로 유지했습니다.하지만 원자재 가격 상승과 공급망 차질, 소비 수요 증가 등을 반영해 소비자 물가상승률 전망치는 2.1%에서 2.3%로 올려 연말 물가 상승세가 심상치 않음을 시사했습니다.

내년 소비자물가 상승률도 1.5%에서 2.0%로 상향 조정하면서 물가 안정이 금융당국의 최대 현안임을 거듭 확인했습니다.

이수정 서울 특파원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