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코리아 뉴스

WHO, 영국서 코로나 펜데믹 종식 "터널 끝 빛 보인다" 라디오코리아|입력 01.17.2022 23:15:16|조회 3,473
영국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이 빠르게 감소하는 가운데세계보건기구(WHO) 전문가가 코로나와 싸움에서 ‘터널 끝에 빛이 보인다’희망적인 평가를 내놨다.

어제(17일) 더타임스(The Times)에 따르면 데이비드 나바로 WHO 코로나19 특사는 영국의 관점에서 볼 때 터널의 끝에 빛이 보이는 것 같다고 밝혔다.

단 그 끝에 도달하는 과정이 평탄치는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팬데믹 끝이 멀지 않았다고 상상하는 건 가능하지만 앞으로 더 많은 변이가 출현하고 추가적인 과제가 생기고 오미크론 변이가 다시 급증할 가능성 등에 모두 대비해야 한다고 전했다.

더타임스는 나바로 특사의 이런 평가는 영국의 팬데믹 종식 가능성을 시사하는 것으로,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이 급격히 감소하고 정부가 백신 패스와 재택근무 권고 등 주요 방역 조치를내주 폐지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가운데 나왔다고 전했다.

영국의 지난 16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7만9천925명으로 일주일 새 30% 이상 줄었고 입원 환자 수도 2천180명에서 천604명으로 6일 연속 감소했다.

총리실은 영국 전역으로 감염이 감소한다는 희망적인 징후들이 나타나고 있다며 입원율과 병상 점유율도 감소하거나 최소한 안정을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레이첼 김 기자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