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코리아 뉴스

비트코인, 6만6천달러선도 돌파 .. 역대 최고점 향해 상승세 라디오코리아|입력 03.04.2024 09:18:48|조회 2,283
Photo Credit: Unsplash(Kanchanara)
가상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오늘(4일) 다시 급등하며 역대 최고점을 향해 진격하고 있다.

미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에 따르면 LA시간 오늘(4일) 오전 8시 15분 현재 비트코인 1개당 가격은 24시간 전보다 7.27% 급등한 6만6천876달러에 거래됐다.

비트코인 가격이 6만6천 달러에 오른 것은 2021년 11월 이후 처음이다. 

역대 최고가인 6만9천 달러대에도 바짝 다가섰다.

같은 시간 이더리움 가격도 4.07% 오른 3천574달러를 나타냈다.

전날 6만2천 달러∼6만3천 달러대에서 움직이던 비트코인은 이날 다시 상승세에 불을 붙이며 단숨에 6만5천 달러를 뚫었고 이어 6만6천 달러대까지 올랐다.

지난달 28일 6만 달러를 넘은 지 5일 만이다.

지난 1월 11일 거래를 시작한 상장지수펀드ETF로의 견조한 자금 유입이 지속적으로 비트코인의 상승을 이끌고 있다는 분석이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비트코인 ETF 등장 이후 세계 최대 자산운용사 블랙록과 피델리티 인베스먼트 등을 통해 순유입된 금액은 73억5천만 달러에 달한다.

기존 280억 달러 규모의 비트코인 펀드를 현물 ETF로 전환한 그레이스케일에서 약 90억 달러가 빠져나갔지만, 유입된 금액이 더 컸다.

가상화폐 헤지펀드 AnB 인베스트먼트의 설립자 제이미 배자는 지금 상황은 강세장과 극단적인 낙관론이 팽배했던 2020년 말과 2021년을 연상시킨다며 현재 시장에는 레버리지가 높고, 탐욕의 수준은 극에 달하고 있다고 말했다.

투자자들은 ETF의 강력한 수요와 올해 4월로 예상되는 반감기를 앞두고 역대 최고가인 6만9천달러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통신은 전했다.

소셜 트레이딩 플랫폼 알파 임팩트 공동 설립자 헤이든 휴즈는 주말에는 유동성이 낮은데도 ETF 유입이 계속되고 가격이 계속 상승할 것이라는 기대감으로 시장이 북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황 기자

댓글 1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맨위로